ksg2537.egloos.com

니미츠의 비밀병기창 블로그 NEW!

포토로그





애플의 아이패드의 독주는 이제 안녕? 컴퓨터/PC/IT


 애플의 아이패드1, 아이패드2가 출시된지 오랜시간이 지났지만, 아직도 여전히 애플제품의 태블릿PC가 시장 점유율을 거의 독주하고 있는 추세에 있습니다. 하지만, 앞으로 출시예정이고, 출시되는 태블릿PC 제품군들의 공세도 만만치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특히나 해외에서는 태블릿PC의 가격을 499달러 이하로 수렴되고 있는 추세라는 것입니다. 애플의 아이패드가 가격이 499달러 부터 시작다는 점을 감안한다면, 가격 경쟁력으로 이어지지 않을까 싶습니다.

 최근의 레노버가 베스트바이와 손을 잡고 10인치 태블릿 '아이디어패드 K1'의 가격을 329달러로 내렸으며, 내장메모리가 32기가 용량 제품군으로써, 아이패드(아이패드2 32기가 제품군의 가격은 599달러) 보다는 가격적인 면에서 파격적인 할인가로 정정 할 수 있겠습니다. 

 또한 베스트비아는 최근의 HTC의 7인치 태블릿 플라이어 가격도 499달러에서 299달러로 무려 200달러나 크게 내렸다는 것입니다. 리서치 모션이 출시하게 되는 블랙베리 플레이북 또한, 주말동안 299달러에 판매하는 중입니다.


 애플의 아이패드의 독주 외에도, 태블릿 업체들은 이 같은 가격을 파격적으로 내리면서 실험을 할 수 밖에 없는 이유는 바로 인도에서 개발된 60달러짜리 태블릿PC, 아마존이 출시한 199달러짜리 킨들 파이어 등으로 소비자로 하여금 적정 태블릿 가격을 고민하게 만든 것으로 보입니다.

 또한, 아이패드의 가격이 499 달러 이하로 떨어질지에 대해서는 과연 회의적인 반응을 보이기도 하였습니다. 하지만, 최근 아이패드의 공급문제나 물량문제 등을 감안하고, 타 제품들의 위와 같이 파격적인 가격으로 내리고 있는 추세 들을 보면, 아이패드도 가격을 낮출 것인지에 대해서는 기대 할 수 없는 노릇입니다. 아이패드2 또한 아직 499달러로 판매하고 있지만, 아마존이나 베스트바이나 등의 미국 최대 유통업체서 가장 많이 팔린 제품으로 이름을 올리고 있는 제품또한 아이패드 입니다.

 다만, 경쟁사들의 공격적인 마케팅과 가격할인등은 애플을 압박하는 것은 분명하다는 점입니다. 또한 로드맨앤렌드쇼의 아소크 쿠마 애널리스트는 아마존의 10인치 디스플레이를 놓고 폭스콘과 이미 함께 일하고 있으며, 아마존이 파격적인 가격으로 제품을 내놓을 가능성이 크므로, 애플이 이에 대한 반응을 앞으로 보일 것으로 생각한다 분석하고 있습니다.



덧글

  • 데니스 2011/10/11 09:31 #

    하지만 문제는 안드로이드의 특히 허니콤의 절망적인 지원상태..
    뭐 맨날 좋아 질꺼라곤 하지만 그건 늘 하는 말이구...
    가격에 혹해 사긴 했지만 할께 없어 결국은 서람속에서 잠자게 될지도...
    (실제로 제가 산 에이서 A500 이 그런 경우 입니다. 아무리 좋게 볼려고 해고 마눌님의 아이패드랑 비교하면 딸린다는... 해서 실제로 아이패드를 저 자주 사용하게 되더군요...)
  • Nimitz 2011/10/11 15:35 #

    가격적인면에서는 경쟁력을 보여줄지는 모르겠지만, 아무래도 데니스님 말씀대로 안드로이드 허니콤 지원상태는 그야말로 절망적임을 보여주고 있다죠
    특히나, 최근에 앱 개발자들이 풀랫품을 갈아타고 있는 점을 감안한다면, 앞으로도 안드로이드 진형은 당분간은 이 체제를 유지할 것으로 보입니다.
    (정말, 가격에 혹해 구입하는 분들이 많긴 하겠지만, 아무래도 막쌍 구매해놓고 보면 서랍행이나, 후회감이 밀려올 수도 있다는 점은 부정하진 못하겠네요. 물론 잘 쓰시는 분들은 잘 쓰시겠지만요.)
  • 천하귀남 2011/10/11 12:43 #

    앱문제로 인해서 안드로이드는 아이패드보다 싸게 받아도 팔릴지 말지하니 아이패드가 가격을 내릴 이유는 없을겁니다. 오히려 아이패드 3가 나온다면 지금의 가격도 유지 못할듯...
  • Nimitz 2011/10/11 15:38 #

    가격을 두고보면, 태블릿PC시장에서 아이패드가 약간의 위기감이 생길진 몰라도 제 생각에도 아이패드 가격은 당분간 유지할 것으로 보입니다.
    아무리 파격적인 가격의 태블릿PC가 나와도 조금 더 투자하여 아이패드를 구매하시려고 하시는 분들도 있으니깐요.
    안드로이드의 최악은 문제점인 앱 문제를 해결하지 못한다면, 아이패드의 독주는 아마 네버엔딩이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특히나, 아이패드3까지 나온다면 더하겠죠?)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